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김태희 득녀, “오늘 오전 건강한 둘째 딸 출산...안정 취하는 중”

기사승인 2019.09.19  17:41:04

공유
default_news_ad2
비, 김태희 부부. 사진=뉴시스

[민주신문=남은혜 기자] 가수 비(37·본명 정지훈)와 탤런트 김태희(39) 부부가 득녀 소식을 전했다.

김태희 소속사 스토리제이컴퍼니는 19일 김태희의 득녀 소식을 전하며 "김태희, 정지훈 부부에게 새로운 가족이 생겼다. 김태희씨가 오늘 오전 서울 모처의 병원에서 둘째 아이인 건강한 딸을 출산했다"고 밝혔다.

소속사에 따르면 산모와 아기는 모두 건강한 상태로, 소속사는 "김태희는 기뻐하는 가족들의 보살핌 속에서 안정을 취하고 있다"며 "김태희씨에게 보내주는 축하와 관심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연기자로도 좋은 모습을 보여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많은 응원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이번에 득녀 소식을 전한 김태희는 2017년 1월 비와 결혼해 그해 10월 첫째 딸을 얻은 바 있다.

남은혜 기자 news@iminju.net

<저작권자 © 민주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뉴스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