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포토] [2019서울모터쇼] 한국GM, 美 FBI 차 쉐보레 ‘타호’

기사승인 2019.03.29  14:28:21

공유
default_news_ad2
한국GM이 '2019서울모터쇼'에서 국내 처음으로 공개한 쉐보레 브랜드 풀사이즈 SUV '타호'. 사진=조성호 기자

[민주신문=조성호 기자] 한국GM이 경기도 고양시 일산 킨텍스에서 열린 ‘2019서울모터쇼’에서 쉐보레 브랜드의 초대형 SUV ‘타호’를 국내 최초로 공개했다.

타호는 캐딜락 에스컬레이드와 차체를 공유하는 풀사이즈 SUV로 쉐보레 글로벌 SUV 가운데 두 번째로 큰 차량이다. 엔진은 V8 5.3리터와 6.2리터 자연흡기 가솔린으로, 최고출력은 각각 355마력과 450마력을 내며 6단 자동변속기가 탑재됐다.

쉐보레 풀사이즈 SUV '타호'. 사진=조성호 기자

한편 이번 전시회에 출시된 차량은 지난 2014년 출시한 4세대 모델이다. 타호는 1992년 1세대가 등장했으며, 미국 경찰과 FBI 등에서 주로 사용하는 차로 알려져 있다.

조성호 기자 chosh7584@gmail.com

<저작권자 © 민주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뉴스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