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지구 12바퀴 현장경영 펼친 박상우 LH 사장의 아름다운 퇴장

기사승인 2019.04.26  18:26:51

공유
default_news_ad2

- 재임 중 재무구조 개선, 미래 성장 동력 확보…후임에 변창흠 세종대 교수

박상우 LH 사장(첫 번째 줄 왼쪽 8째)이 26일 진주 본사 대강당에서 퇴임식을 열고, 3년간의 임기를 마무리했다. 사진=LH

[민주신문=허홍국 기자] 박상우 한국토지주택공사(LH) 사장이 3년간의 임기를 채우고 물러났다.

박 사장은 재임기간 중 국내ㆍ외 현장 경영을 위해 이동한 거리는 지구 12바퀴에 이른다.

LH는 26일 오후 2시 경남 진주 본사 대강당에서 박 사장의 퇴임식을 열었다고 밝혔다. 박 사장은 2016년 3월 제3대 LH사장에 취임해 3년간의 임기를 마무리했다.

박 사장은 재임기간 중 이자부담부채를 20조원 가량 줄이는 등 재무구조를 개선하고, 도시재생뉴딜, 주거복지로드맵, 스마트시티 조성 등 정부 국정과제를 선도했다.

또 미래 성장 동력 확보에도 공헌했다. 대표적인 게 쿠웨이트와 인도, 미얀마 등과 스마트시티ㆍ산업단지 건설 협약을 맺어 새 먹거리도 마련했다.

박 사장은 재임 3년 동안 서울, 진주를 비롯한 전국 모든 LH 현장을 자동차로 누볐고, 국내외 현장 이동거리는 지구 12바퀴에 이르는 49만km에 달한다.

박 사장은 행정고시 27회로 공직에 입문해 건설교통부 주택정책과장, 토지기획관, 국토해양부 주택토지실장, 국토교통부 기획조정실장 등을 거친 주택도시정책 전문가다.

후임은 변창흠 세종대 교수다. 변 교수는 경북 의성 출신으로 서울대 경제학과, 서울대 환경대학원 환경계획학과를 거쳐 서울대 행정학박사를 받았다.

서울시 도시개발공사 선임연구원, 서울시정개발연구원 연구위원을 거쳐 제13대 SH공사 사장을 맡은 바 있다.

변 교수는 오는 29일 10시 진주 본사에서 제4대 LH사장으로 취임할 예정이다.

허홍국 기자 skyhur@naver.com

<저작권자 © 민주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뉴스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